종교
관리자  emc@empcpro.kr 20.06.27 306

기독교에서는 신을 아버지라고 부른다. (예수는 신을 아버지라고 불렀다)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변화를 만드는데는 한 사람도 적지 않다.

-그레타 툰베리-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종교로 들어가는 대문에는 '나 자신을 버리라'고 씌어져 있다.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하느님도 단골손님을 좋아하신다.

여유가 있어서 차를 마시는 것이 아니라  차를 우려 마시다 보면 여유가 생기는 법이다.

쇠는 쇠로 다듬어지고  사람은 이웃의 얼굴로 다듬어진다 ( 잠언27,17)

    - 가끔은 미쳐도 좋다 ( 나봉균 ) -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야훼께서 온 세상의 말을 거기에서 뒤섞어 놓아 사람들을 온 땅에서 흩어셨다고 해서

그 도시의 이름을 '바벨'이라 하였다. (창세기 11,9)

바벨의뜻 : 혼돈

(예) 상술이 쌓아올린 커피시장의 바벨탑

일의 순서
사랑-2